낯선 유럽으로 워킹 홀리데이 - 아일랜드

낯선 유럽으로 워킹 홀리데이 - 아일랜드

  • 자 :채수정, 이종현, 김아름
  • 출판사 :미래의창
  • 출판년 :2016-04-09
  • 공급사 :(주)북큐브네트웍스 (2019-06-12)
  • 대출 0/2 예약 0 누적대출 1 추천 0
  • 지원단말기 :PC/스마트기기
  • 신고하기
  • 대출하기 추천하기 찜하기
  • qr코드

※ 이 도서는 아일랜드 편만 수록되었습니다.



남다른 워홀러들이 선택한 유럽 3개국,

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워킹 홀리데이!




취업 준비와 무기력한 일상에 지친 1830의 특별한 휴가 유럽 워킹 홀리데이. 쉬며, 공부하며, 시급 1만 원 파트타임까지. ‘한정판’ 기회를 잡을 수 있는 가장 빠르고 쉬운 방법만 담았다. 이보다 더 간단할 수 없는 비자 신청 방법부터 값싼 항공권 구입 노하우, 한눈에 보는 생활정보와 여행정보까지 군더더기는 덜어내고 핵심만 추렸다.

영국보다 저렴한 체류비로 어학을 할 수 있는 아일랜드, OECD 국가 행복지수 1위 완벽한 복지를 체험할 수 있는 덴마크, 유럽 대륙 한복판에서 꿈같은 여행을 즐길 수 있는 독일. 목적과 취향에 따라 선택하는 나만의 워킹 홀리데이!





아일랜드, 덴마크, 독일.



캐나다도 아니고, 호주나 뉴질랜드도 아니고 왜 ‘유럽’ 워킹 홀리데이냐고?

감히 말한다. 1년 후 오직 더 나은 ‘현실’을 위해서라면 캐나다, 호주로 떠나라.

하지만 1년 후 더 나은 ‘자신’을 원한다면 유럽의 세 나라로 떠나라. 목표와 시간에 쫓기지 않는 느긋하고 소탈한 일상이 지금까지의 걱정을 무색하게 만들어 줄 것이다. ‘워킹’을 위한 홀리데이가 아닌 ‘홀리데이’를 위한 워킹이 되는 곳. 그곳에서 쉼표를 찍고, 쉼표가 온점이 되는 경험을 누려보길.

세 나라에 머무는 가장 좋은 방법은 워킹 홀리데이 비자를 받는 것이다. 그리고, 세 나라의 워킹 홀리데이 비자를 받기는 그 어떤 나라보다도 쉽다.





문득 일상이 흔들리기 시작했다면



세 명의 저자들은 어느 날 갑자기 평온한 일상이 흔들리는 것을 느낀다. 그래서 6년간 다녔던 회사를 그만두고, 어마어마한 경쟁률을 뚫고 들어간 회사의 신입사원직을 내려놓고 먼 나라로 비행을 시작했다. 시작점부터 빵 조각을 떨어트리며 잘 걸어왔다고 생각했는데, 뒤돌아보니 새들이 쪼아 먹어 어두운 숲에서 길을 잃은 탓이었다.

누군가는 100여 편의 자기소개서를 쓰다 그 구절이 너무 손에 익어버렸을 때, 사회초년생으로 혼란스러울 때, 혹은 회사생활의 루틴에 빠져 무기력할 때 비슷한 상황을 겪을 것이다. 이 같은 상황에서 30대이거나 30대에 다다랐던 평범한 세 명의 남녀는 낯설고도 특별한 선택을 했다. 그 선택은 유럽 워킹 홀리데이. 유럽행 비자를 얻는 일은 너무 쉬워서 놀라울 지경이었다. 구비서류 준비에는 고작 반나절이 걸렸고, 덴마크와 독일은 모집인원, 모집기간 제한도 없었기 때문이다.





노트북 대신 비행기 창문을 내다볼 수 있게



보기만 해도 진력이 나는 분량 대신 꼭 필요한 정보만 담았다. 노트북 화면을 들여다보며 고민할 시간에 비행기 안에서 이륙을 바라볼 수 있도록, 지금 앉아 있는 곳에서 유럽 생활을 꿈꿀 수 있도록.

비자 신청, 입국 전 준비할 사항, 그래서 비자 신청, 입국 전 준비할 사항, 각 나라에서의 첫 달, 꼭 필요한 생활정보와 여행정보, 귀국 준비까지 단숨에 훑어 내릴 수 있도록 구성했다. 거기에 세 나라의 특징을 한눈에 비교할 수 있는 페이지도 마련했다. 알짜배기만 담았다고 해서 밋밋하고 딱딱하겠다는 걱정은 접어두길. 아일랜드의 펍, 덴마크의 우프, 독일의 맥주보다 더 맛있는 ‘네가쿠스’ 등 3개국을 다채롭게 즐길 수 있는 팁도 꼼꼼하게 챙겼다.



‘결정장애’에 빠진 당신을 위해



떠나기로 마음을 먹었더라도 어떤 나라로 떠나야할지 결정이 되지 않는다면 일단, 삼색 아이스크림 한 통 먹듯 이 책을 읽어보자. 바닐라, 초콜릿, 딸기맛 아이스크림처럼 자유롭게 ‘선택’하고, 깐깐하게 골라 ‘집중’할 수 있도록 각기 다른 개성의 세 나라를 한데 묶었다.

결코 길지 않지만, 짧지도 않은 1년을 맡길 체류지를 무턱대고 고를 수는 없다. 그래서 자유롭게 ‘선택’하고, 깐깐하게 골라 ‘집중’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. 워킹 홀리데이 비자는 목적에 제한이 없다. 따라서 어학, 여행, 문화체험 등 자신만의 목적을 단단하게 세운 뒤 나머지는 취향을 따르면 된다. 비가 갠 후 무지개를 보고 싶다면 아일랜드를, 자전거로 출퇴근하는 국회의원을 확인하고 싶다면 덴마크를, 사이다 같은 합리성을 체험하고 싶다면 독일을 선택하는 식이다. 선택은 당신의 몫이다.



? 저렴한 체류비로 완벽하게 마치는 어학연수 아일랜드

- 모집기간 상?하반기 2회, 모집인원 400명, 최저시급 약 1만 2,000원

- 영어권 국가인 영국보다 훨씬 저렴하게 체류할 수 있는 곳

- 30분만 달려가면 경이로운 풍광을 만날 수 있는 소탈한 아이리시의 나라



? 넉넉한 복지를 바탕으로 느끼는 진짜 행복 덴마크

- 모집기간 ? 모집인원 제한 없음, 최저시급 기준 없음(약 1만 5,000원)

- 어학원 무료, 병원비 무료 북유럽의 완벽한 복지를 체험할 수 있는 곳

- 자전거 출퇴근, 여행을 할 수 있는 자전거 인프라가 탄탄하게 구축되어 있는 나라



? 유럽의 한복판 장기 여행자를 위한 최고의 베이스캠프 독일

- 모집기간 ? 모집인원 제한 없음, 최저시급 약 1만 원

- 유럽 어디로든 저렴하고 자유롭게 여행할 수 있는 곳

- 다국적 기업의 인턴십 기회가 항상 열려 있는 나라
지원단말기

PC : windows 계열의 active x를 지원하는 컴퓨터입니다.

전용단말기 : b-815, b-612만 지원 됩니다.

스마트기기 : 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기기 입니다.
★찜 하기를 선택하면 ‘찜 한 도서’ 목록만 추려서 볼 수 있습니다.